국민일보

전체메뉴보기 검색

배우 이하늬, 드라마 마지막 촬영날 사복음서 필사 끝!

입력 2017-05-17 15:57 수정 2017-05-18 10:25
  • 글자 크게
  • 글자 작게
SNS로 공유하기
이하늬 인스타그램 캡처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에 장녹수로 출연 중인 배우 이하늬(서울드림교회)가 마지막 촬영 날인 13일 사복음서 필사를 끝낸 소식을 공개했다.

이하늬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마지막 촬영날, 공교롭게도 사복음서가 함께 끝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기쁘게 넉넉히 이겨낼 수 있도록 해준, 버틸 수 있었던 힘의 원천. 감사하고 감사하고 또 감사하다”며 해시태그로 #내모든승리로주님께영광을 #나의힘나의소망오직예수도 덧붙였다.

MBC 월화드라마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은 16일 30회로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세계 최초 다운증후군 부부, 22년간 한결같이 알콩달콩
▶한 교회의 섬김으로 전도자의 삶을 살게 된 노숙자
▶소년 시절 ‘미래의 딸’ 만난 아빠, 결혼 후 비밀 풀려
▶“내가 널 구한 게 아니라 네가 날 살리는구나”
▶생일 맞은 가수 강균성, “주님 한분만으로 충분합니다!”
▶세계 최고령 할머니, 장수 비결은 ‘일과 기독교 신앙’
▶자신의 비행기 놓치고 자폐 남성 도운 여성…“옳은 일 했을 뿐”
▶중년의 노점상, 젊은 남자 손님의 한마디에 눈물 왈칵!

최영경 기자 ykchoi@kmib.co.kr
뉴스 미란다 원칙
취재원과 독자에게는 국민일보에 자유로이 접근할 권리와 반론·추후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처리인: gochung@kmib.co.kr  / 전화: 02-781-9711
SNS로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