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탈림’ 북상 중… 16일 전후 한반도에 영향

국민일보

태풍 ‘탈림’ 북상 중… 16일 전후 한반도에 영향

입력 2017-09-13 09:57
  • 국민일보 카카오플러스 친구등록하기
사진=기상청

제18호 태풍 ‘탈림’이 중국을 거쳐 한반도와 일본을 향해 북상하고 있다. 

기상청은 13일 태풍 ‘탈림’의 영향으로 제주도 남쪽 먼 바다에 강풍이 불고 물결이 높아져 풍랑특보가 발효될 가능성이 높다고 발표했다.

이어 ‘탈림’이 14일 타이완 동북동쪽 약 220㎞ 부근 해상에, 다음날인 15일 오전 3시에는 서귀포 남서쪽 약 670㎞ 부근 해상에 접근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당초 기상청은 태풍 ‘탈림’이 우리나라에는 큰 영향을 주지 않고 약화될 것으로 예상했지만 경로가 변경되면서 16일을 전후해 한반도 역시 직·간접 영향권에 들 것으로 보인다.

이소연 인턴기자

많이 본 기사

반려인 연구소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