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말 큰일 날 뻔” 네티즌 가슴 쓸어내린 포항지진 사진

국민일보

“정말 큰일 날 뻔” 네티즌 가슴 쓸어내린 포항지진 사진

입력 2017-11-15 15:36
  • 국민일보 카카오플러스 친구등록하기

15일 포항에서 발생한 규모 5.4 지진으로 인한 피해 후기가 이어지는 가운데, 네티즌 사이에서 가장 아찔한 순간으로 꼽히는 사진이 있다. 포항의 한 학원가 앞의 피해 상황을 담은 모습인데, “하교 시간이 아닌게 천만다행”이라는 반응이 이어졌다.

이날 트위터와 커뮤니티에는 포항시 학산동의 J학원 인도를 담은 사진이 올라왔다. 건물 외벽에서 떨어진 것으로 보이는 카다란 벽돌이 바닥에 어지럽게 떨어져있었다. 자세한 인명 피해 상황은 아직 확인되지 않았다. 그러나 지진이 발생한 시간이 낮 2시30분으로, 하교 시간과 맞물리지 않았다는 점에서 가슴을 쓸어내렸다는 반응이 줄을 이었다.

온라인뉴스부 기자

많이 본 기사

반려인 연구소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