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유진한테 또 마우스 들킨 백종원(영상)

국민일보

소유진한테 또 마우스 들킨 백종원(영상)

입력 2018-01-09 10:18
  • 국민일보 카카오플러스 친구등록하기
사진 = 소유진 인스타그램 캡쳐

요리연구가이자 사업가인 백종원이 또 한번 아내 소유진에게 게임 전용 마우스를 걸렸다.

소유진은 8일 인스타그램에 “남편 서재 들어왔다가 못보던 마우스를 발견했는데 이거 혹시 게임하는 마우스인가요? 아시는 분있나용”이라는 글과 함께 짤막한 영상을 게시했다. 소유진은 ‘#화내지않는요, #그저궁금할뿐’ 등의 해시태그를 달기도 했다.

한 네티즌은 “버튼 두 개 있고 가운데 휠 있는 형태 이외에는 모두 게임하기 좀 더 편안하라고 고안된 마우스라고 보셔도 무방하다. 게임 전용 마우스는 5만~30만원 정도라고 생각하면 된다”고 답변을 달았다.

소유진은 2015년에도 인스타그램에 “마이리틀텔레비전 생방송 보려고 남편 서재 들어왔는데 이럴 수가 난 왜 그동안 몰랐던 것일까”라고 백종원의 게임용 마우스를 공개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백종원은 온라인 게임 '월드오브워크래프트'의 굉장한 마니아로 알려져 있다.



송태화 인턴기자

많이 본 기사

포토

반려인 연구소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