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이필모가 샤워 후 팬티 바람으로 한 일

국민일보

[영상] 이필모가 샤워 후 팬티 바람으로 한 일

입력 2018-01-13 07:33
  • 국민일보 카카오플러스 친구등록하기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영상 캡처

배우 이필모가 방송을 통해 싱글 라이프를 공개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12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한 이필모는 홀로 생활하는 모습을 리얼하게 보여줬다. 기상하자마자 청소, 화분에 물주기, 빨래개기 등 본격적인 집안 일을 순서에 맞춰 해냈다. 특별한 감정 없이 하는 것이라는 이필모에게 박나래는 “뒤에 전선 있는 것 아니냐”며 ‘이필봇’이라는 별명을 지어줬다.



완벽한 살림솜씨를 선보이던 이필모는 씻지도 않고 외출하려 해 게스트들을 놀라게 했다. “운동하는 것”이라고 해명한 이필모는 헬스장에서도 운동에만 열중했다. 여기서 반전 매력이 터졌다. 훈훈한 비주얼과 겨드랑이에 구멍이 난 티셔츠를 입고, 엄지 발가락이 다 드러날 정도로 큰 구멍이 난 양말을 신었다.

전현무는 “날 능가한다”며 놀라워했다. 박나래도 “배우들이 복근 노출이나 상반신 노출을 한 적은 있지만 겨드랑이 노출은 처음 본다”며 웃었다. 운동 후 샤워하는 모습도 그대로 전파를 탔다. 샤워 후 팬티 바람으로 나와 드라이기로 머리를 말리다 화장대 위에 올려두고 가랑이를 말리기도 했다. 영상을 본 게스트들은 경악했다. 전현무는 “김준호 이후 가랑이 말리는 사람은 처음 본다”고 말했다.

시청자들은 “쌩리얼이다” “이필모 너무 웃기다” “이필봇 렌탈하고 싶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덕분에 온라인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엔 ‘이필모’가 랭크됐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많이 본 기사

포토

반려인 연구소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