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해, ‘전국노래자랑’ 녹화 취소… “독감 아닌 감기로 녹화 연기한 것”

국민일보

송해, ‘전국노래자랑’ 녹화 취소… “독감 아닌 감기로 녹화 연기한 것”

입력 2018-01-14 13:33
  • 국민일보 카카오플러스 친구등록하기

KBS ‘전국노래자랑’을 37년째 이끌고 있는 원로 배우 송해가 최근 건강악화로 녹화를 취소한 것과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송해 측 관계자는 송해가 독감으로 목소리가 나오지 않아 전국노래자랑 녹화가 취소됐다는 보도를 두고 “독감이 아니라 감기 증상일 뿐”이라며 “감기 증상이지만 송해 선생님이 연세가 있으시고 하다 보니 건강을 생각해 제작진이 그렇게 결정한 것 같다”고 전했다.

전국노래자랑 광주 남구편과 경기도 양평군편은 각각 1월30일과 3월 말로 녹화가 연기됐다.

안태훈 인턴기자

많이 본 기사

반려인 연구소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