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끼 시베리아 호랑이, 시민들과 첫 만남에 엄마 곁만 어슬렁

국민일보

새끼 시베리아 호랑이, 시민들과 첫 만남에 엄마 곁만 어슬렁

입력 2018-10-12 16:43
  • 국민일보 카카오플러스 친구등록하기

12일 경기도 과천 서울대공원 동물원에서 지난 5월2일 태어난 새끼 시베리아 호랑이 4마리가 공개됐다.


백두산호랑이나 한국호랑이로도 불리는 시베리아호랑이(Siberian tiger, 학명 Panthera tigris altaica)는 국제적인 멸종위기 1급 동물로 과거 한반도에 서식했던 호랑이다. 아무르호랑이(Amur tiger)로도 불린다.


뉴시스

많이 본 기사

반려인 연구소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