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수거함에 버려주세요” 서울시, 스타벅스와 함께 ‘일회용컵 전용수거함’ 설치

국민일보

“스타벅스 수거함에 버려주세요” 서울시, 스타벅스와 함께 ‘일회용컵 전용수거함’ 설치

입력 2018-10-16 14:00
  • 국민일보 카카오플러스 친구등록하기
뉴시스

서울시가 스타벅스 코리아와 손을 잡고 길거리에 일회용 컵 전용수거함을 시범 설치한다.

서울시는 16일 스타벅스커피 코리아, 환경부, 자원순환사회연대와 함께 길거리에서 발생하는 일회용 컵 회수율을 높이기 위한 ‘일회용 컵 전용수거함’을 시범 설치한다고 밝혔다. 시는 종로, 용산, 도봉, 동작 4개 구에 있는 관광객 밀집지역과 이태원, 대학가 주변, 광화문 등 유동인구가 많은 총 17곳에 올 연말까지 일회용 컵 전용수거함을 설치한다.

전용수거함은 스타벅스가 텀블러 등 MD 제품 판매 수익의 일부를 기금으로 조성해 투자, 설치한다. 전용수거함에 버려진 일회용 컵은 자치구가 수거하고 환경부는 ‘1회용 컵 없는 길거리 만들기’를 홍보한다. 자원순환연대는 이 수거함이 효율적으로 운영될 수 있게 소비자 홍보 활동을 전개한다.

이와 관련해 서울시는 16일 오전 10시 종로타워 광장 스타벅스 더 종로 리저브점에서 ‘일회용 컵 전용수거함 설치 시범사업’ 기념행사를 열었다. 이날 기념행사에는 스타벅스가 테이크아웃 시 제공하는 일반 매장용, 리저브 매장용 일회용 컵 모양과 똑같은 전용수거함을 설치했다.

서울시 측은 “지난 9월 2022년까지 일회용 플라스틱 사용량 50% 감축, 재활용률 70% 달성 목표를 골자로 한 일회용 플라스틱 없는 서울 종합계획을 발표했다”면서 “이번 시범 사업을 통해 일회용 컵을 회수하기 쉬워지고 선별도 수월해져 재활용률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현지 객원기자

많이 본 기사

반려인 연구소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