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욕지도 낚시배 전복 12명 구조, 2명 중상 2명 실종

국민일보

(영상) 욕지도 낚시배 전복 12명 구조, 2명 중상 2명 실종

입력 2019-01-11 09:35 수정 2019-01-11 18:10
  • 네이버 채널구독 이벤트 당첨자 발표


경남 통영 욕지도 앞바다에서 낚시객을 태운 어선이 전복돼 해경이 구조에 나서 승선원 14명 중 12명을 구조하고, 나머지 2명은 수색 중이다.

11일 오전 5시쯤 경남 통영시 욕지도 남쪽 약 80㎞ 해상에서 여수 선적 9.77t급 낚시어선 무적호가 전복, 근처를 지나던 LPG 운반선이 해상교통관제센터(VTS)를 통해 통영해양경찰서에 신고했다.

신고를 접수하고 긴급 출동한 통영해경은 현장까지 선장 최모(57)씨 등 승선 인원 14명 중 12명을 발견해 구조했으며, 이들 중 2명은 의식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통영해경은 구조한 낚시객 등을 전남 여수 소재 병원으로 이송 중이며, 실종자 2명을 찾기 위해 선내와 인근 해상에서 수색작업을 계속하고 있다. (포털사이트에서 동영상이 재생되지 않을 수도 있습니다. 국민일보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습니다.)



낚시배 전복 현장인 욕지도 인근 해상에는 경비함정 14척과 해경 항공기 4대, 해군 함정 4척, 소방함정 1척 등이 동원됐으며, 해경의 구조 협조 요청을 받은 민간 어선 5척도 구조 활동에 동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통영해경은 무적호가 10일 오후 1시20분쯤 선장과 선원 1명, 낚시객 12명을 태우고 갈치낚시를 위해 전남 여수 국동항에서 출항한 것으로 확인했으며, 정확한 사고 원인을 파악 중이다.

창원=이영재 기자 yj3119@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