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진태, 5·18 유공자 명단 공개 요구

국민일보

김진태, 5·18 유공자 명단 공개 요구

입력 2019-02-11 13:55
  • 국민일보 카카오플러스 친구등록하기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5·18 진상규명 공청회’ 발언자들을 옹호했다.

김 의원은 11일 페이스북 글을 통해 “공청회 참석자들의 발언은 주관적인 것이고, 향후 객관적인 평가를 받을 것”이라며 “‘진짜 유공자’ 분들에게 상처를 주려는 의도는 아니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대신 김 의원은 ‘5·18 유공자 명단 공개’를 요구했다. 그는 “5·18 유공자 명단을 공개해야 한다”며 “국민 혈세가 들어갔으므로 우리는 알 권리가 있다”고 말했다.

지난 8일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5·18 진상규명 공청회에서는 5·18민주화운동을 폄훼하는 발언들이 대거 등장했다. 극우 논객 지만원씨는 발표자로 나서 “5·18 사건은 북한 특수군의 개입 결과”라는 취지로 발언했고, 이종명, 김순례 한국당 의원은 “5·18 폭동이 10년, 20년이 지나자 5·18 민주화 운동으로 변질됐다” “종북좌파들이 5·18 유공자라는 괴물집단을 만들었다” 등의 발언을 쏟아냈다.

박선우 인턴기자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