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노래자랑 ‘미쳤어 할아버지’, 손담비에 “듀엣 어때요”

국민일보

전국노래자랑 ‘미쳤어 할아버지’, 손담비에 “듀엣 어때요”

입력 2019-03-26 16:00
KBS 전국노래자랑 캡처

지난 24일 방송된 KBS 전국노래자랑에서 77세 할아버지가 손담비의 ‘미쳤어’를 맛깔나게 불러 화제다.

전국 노래자랑 종로구 편에 출연한 지병수(77)할아버지는 ‘미쳤어’의 춤, 노래, 박자 등 모든 것을 완벽 소화했다. 방송 후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미쳤어 할아버지’가 올라오기도 했다. 전국적으로 스타가 된 것이다.

원곡자 손담비도 자신의 SNS 계정 인스타그램에 “할아버지 감사해요”라는 말과 함께 미쳤어 할아버지의 영상을 올리기도 했다.

KBS 전국노래자랑 캡처

이날 26일 지병수 씨는 CBS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화제 인물이 된 소감을 전했다. 할아버지는 “종로구 수인동 사는 지병수입니다”라는 소개로 인터뷰를 시작했다. 인터뷰에서 지병수씨는 취미로 무용을 18년 정도 했다며 ‘미쳤어’ 춤을 완벽히 소화한 비결을 전했다.

한편 할아버지는 그룹 카라와 티아라를 좋아한다고 밝혔고 지금은 가수 손담비를 가장 좋아한다고 했다. 또 “담비 씨, 내가 담비씨 노래 ‘미쳤어’를 너무너무 사랑하고 좋아하는데 같이 듀엣으로 한번 해주시면 안될까요”라며 가수 손담비에게 듀엣 제안을 했다.

김다영 인턴기자

많이 본 기사

포토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