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기 등판론’ 안철수 포착…비엔나서 하프 마라톤 완주

국민일보

‘조기 등판론’ 안철수 포착…비엔나서 하프 마라톤 완주

입력 2019-04-15 13:37
  • 100%당첨 백만 자축 뒷북이벤트
안철수 전 의원이 하프마라톤 완주 메달을 목에 건 모습. 네티즌 트위터 캡처

바른미래당 안철수 전 의원이 최근 오스트리아에서 열린 ‘2019 비엔나 시티 마라톤’에 참가해 완주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 네티즌은 12일 자신의 트위터에 “2019 비엔나 시티 마라톤 대회에 완주한 안철수 선수”라며 완주 메달을 목에 건 안 전 의원의 사진을 게재했다.

트위터에 따르면 안철수 전 의원은 7일 비엔나 시티 마라톤 하프 부분(21.095km)을 1시간56분33초에 완주했다. 이날 마라톤 대회에는 부인인 서울대 김미경 교수도 참가해 완주한 것으로 전해졌다. 2019년 비엔나 시티 마라톤은 130개국에서 온 4만2000여명의 선수들이 참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안철수 전 의원은 1년 계획으로 독일 뮌헨에 있는 막스플랑크 연구소에서 방문연구원 신분으로 연구 활동에 매진 중이다. 안 전 의원의 귀국은 오는 9월쯤으로 예정되어 있다.

김다영 인턴기자

많이 본 기사

포토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