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팩트 뮤직 어워드(TMA) 레드카펫을 빛낸 스타들

국민일보

더팩트 뮤직 어워드(TMA) 레드카펫을 빛낸 스타들

입력 2019-04-25 09:17
  • 100%당첨 백만 자축 뒷북이벤트

방탄소년단이 24일 오후에 열린 인천 남동구 남동 체육관에서 열린 더팩트 뮤직 어워즈(TMA)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날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 에는 (여자)아이들, 스트레이키즈, 청하, 더보이즈, 모모랜드, 여자친구, 마마무, 아이콘, 트와이스, 몬스타엑스, 레드벨벳, MC(전현무,서현), 뉴이스트, 방탄소년단, 슈퍼주니어 순으로 참석했다.


걸그룹 트와이스가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가수 청하가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걸그룹 여자친구 가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걸그룹 여자친구 예린 이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하고 있다.

보이그룹 아이콘 이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아이콘 은 어린이부터 어른까지 다 따라부르는 ‘국민유행가’ 라 부르는 “사랑을 했다” 를 히트시킨 그룹이다.

보이그룹 스트레이키즈 가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보이그룹 슈퍼주니어의 은혁,동해 가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보이그룹 몬스타엑스 가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걸그룹 모모랜드 가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걸그룹 마마무 가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걸그룹 마마무의 문별 이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하고 있다.

걸그룹 레드벨벳 이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걸그룹 레드벨벳의 슬기 가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보이그룹 더보이즈 가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보이그룹 뉴이스트 가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보이그룹 뉴이스트 황민현이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하고 있다.

걸그룹 (여자)아이들 이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걸그룹 (여자)아이들 우기 가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시상식 MC를 보는 전현무,서현 이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시상식 MC를 보는 전현무,서현 이 24일 오후 인천 남동구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U+5G 더팩트 뮤직 어워즈’ 레드카펫에 참석해 오래전 한 음악방송에서 만나 놀라웠다며 그때 했던 표정을 다시 보여주고있다.

박봉규 sona71@kmib.co.kr

많이 본 기사

포토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