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업 중 투신한 여중생… 목격 학생들은 충격에 이상증세

국민일보

수업 중 투신한 여중생… 목격 학생들은 충격에 이상증세

입력 2019-05-21 13:26
  • 네이버 채널구독 이벤트 당첨자 발표
게티이미지뱅크

여중생이 수업시간 중 학교 건물 4층에서 투신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를 목격한 다른 학생들은 충격에 과호흡 증세를 보여 병원으로 옮겨졌다.

21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전날 오전 11시 40분쯤 경기 동두천시의 한 중학교 2학년에 재학 중인 A양(14)이 학교 건물 4층에서 아래로 뛰어내렸다.

화단으로 떨어진 A양은 병원으로 즉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A양은 구조대에게 “추락 직전이 기억나지 않는다”고 말하기도 했으나, 다행히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A양의 추락 장면을 목격한 다수의 학생은 충격을 받아 과호흡 등의 이상 증세를 보였다. 학생들은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아 상태가 호전된 것으로 전해졌다.

교육 당국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문지연 기자 jymoon@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