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게임 허브센터 예약관리시스템, 모바일웹 통해 접근성 높여

국민일보

글로벌 게임 허브센터 예약관리시스템, 모바일웹 통해 접근성 높여

입력 2019-05-22 17:45

한국콘텐츠진흥원(콘진원ㆍ원장 김영준) 글로벌게임허브센터가 최근 ‘모바일 예약관리시스템’을 선보였다.

글로벌 게임센터는 콘진원이 운영하는 중소 게임기업 운영시설로, 이번에 ‘모바일 예약관리시스템’이 게임과 콘텐츠 스타트업계에서 빠른 속도로 확산되고 있다고 전했다.

글로벌게임허브센터의 예약관리시스템은 게임과 콘텐츠 관계자들이 전문가 컨설팅부터 최신 장비와 시설 대여를 손쉽게 예약할 수는 모바일웹 서비스다. 이 시스템은 기존에 전화나 방문을 통해서만 이뤄지던 예약·관리 서비스를 모바일로 통합하면서 사용자들의 접근성을 더욱 높였다는 평가를 받고있다.

글로벌게임허브센터는 무료 전문가 컨설팅 서비스가 게임과 콘텐츠 업계 관계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있다고 평가했다.

센터가 선정한 법률과 법무, 세무, 회계, 특허와 상표권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1:1 맞춤형 컨설팅을 통해 다소 어렵과 복잡한 전문 분야에 대한 폭넓은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글로벌게임허브센터에는 최신 VR(가상현실)과 모바일 테스트베드 이용 예약도 이어지고 있다. 센터는 테스트베드에 최신 VR기기 37종 150여대와 전세계 17개국 모바일 기기 107종 148대를 보유하고 있는데, 예약관리시스템을 통해 이들을 손쉽게 사용해 볼 수 있도록 했다.

특히 VR테스트베드에 설치한 크로마키 스튜디오는 국내에서 손 꼽힐만한 시설과 규모를 자랑하고 있다. 센터에 입주한 스타트업에 한해선, 최신 VR과 모바일 장비 대여 서비스도 제공한다.

글로벌게임허브센터 관계자는 “게임과 콘텐츠 업계의 더욱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며 “최신 시설 예약과 전문가 컨설팅을 통해 우리나라의 게임과 콘텐츠 산업의 성장과 해외 진출을 돕겠다”고 밝혔다.

콘진원 글로벌게임허브센터 예약관리시스템은 모바일웹을 통해 쉽게 이용할 수 있다.

전재우 기자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