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기농 영유아식 브랜드 힙(HiPP)의 CEO 스테판 힙 한국 방문

국민일보

유기농 영유아식 브랜드 힙(HiPP)의 CEO 스테판 힙 한국 방문

이유식, 스킨케어 제품 등 국내에 추가 제품 라인 출시 예정… 국내 소비자들의 뜨거운 호응 기대

입력 2019-06-25 17:02
사진 - 힙(HiPP) 글로벌 CEO 스테판 힙(Stefan HiPP)

글로벌 유기농 영유아식 브랜드 ‘힙(HiPP)’의 글로벌 CEO 스테판 힙(Stefan HiPP)이 지난 24일부터 27일까지 서울에서 진행되는 제 6회 힙 아시아 지역 미팅에 참석하고 한국 시장에 대한 기대감과 신제품 출시 계획을 발표했다.

힙은 1899년 독일에서 시작해 ‘유기농 영유아식품 부문’ 세계 판매 1위를 기록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프리미엄 유기농 분유’로 알려져 공식 진출 이전부터 ‘직구템(해외 직접구매 아이템)’으로 입소문을 탔으며 유럽연합(EU)법의 기준치보다 많은 260개 이상의 자체 검사항목 기준으로 깐깐한 인증을 거친 제품을 선보여 소비자의 신뢰를 얻었다. 국내에는 지난해 9월부터 공식 진출해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힙의 글로벌 CEO 스테판 힙(Stefan HiPP)은 120여년에 걸쳐 운영되고 있는 가족기업의 4대 오너로 선대가 시작한 브랜드를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시키고 있다. 스테판 힙은 “아이를 위한 유기농 제품 선택에 매우 신중한 한국 소비자들이 출시 전부터 큰 관심과 신뢰를 보내주어 한국 시장의 성장 잠재력을 확인했다”며 “한국 내에서 힙이 보이고 있는 성장세가 매우 놀랍다”고 전했다.

힙은 국내 출시할 경우 한국 식약처 고시 식품공전상의 조제 유류 규격에 맞추어 한국 영유아들에게 최적화된 제품을 출시하고 한국 공식 웹사이트와 인스타그램, 블로그,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 상담서비스 등 한국 소비자를 위한 맞춤 채널을 운영한 결과 한국 진출한 뒤 약 10개월만에 급격한 성장을 이루며 한국 영유아식 시장 내에서 성과를 보이고 있다.

힙은 이러한 성장세에 따라 올 하반기부터 추가 제품 라인을 출시할 예정이다. 분유 라인 이외에도 최근 출시한 유기농 과일 파우치 ‘히피스’ 등 다양한 제품 라인을 보유하고 있는 힙은 올 하반기 중 베이비 스킨케어 제품을 선보인다. 내년 상반기에는 분말 유아식인 힙 시리얼(HiPP Baby Cereal)과 고기와 야채 등 순수 유기농 재료로 구성된 이유식 제품인 힙 메뉴(HiPP Menu)를 출시할 예정이어서 국내 소비자들이 더욱 쉽게 다양한 힙의 제품을 만나볼 수 있게 됐다.

사진 - 스테판 힙(Stefan HiPP), 한국 소비자 대표 예비맘 유민주씨

한편 스테판 힙은 방한 기념으로 글래머러스 펭귄의 대표이자 파티시에로 잘 알려진 예비맘 유민주와 만나 한국 소비자들의 궁금증을 이야기하며 소셜채널에서 소비자들과 소통했다. 곧 출산을 앞둔 예비맘인 유민주씨는 힙의 식품 안전성을 위한 노력, 아이에게 유기농 제품을 먹여야 하는 이유, 지속가능성 및 환경 보호를 위한 힙의 철학 등 힙에 대한 엄마들의 궁금증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었다.

스테판 힙은 “한국 공식 진출 이전부터 지금까지 힙에 보내준 한국 소비자들의 뜨거운 관심과 응원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소비자의 신뢰에 보답하기위해 정직하고 우수한 제품들을 선보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올 하반기부터 선보일 다양한 힙 제품 라인에도 많은 관심바란다”며 덧붙였다.

디지털기획팀 이세연 lovok@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