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지애 스킨케어 브랜드 모델발탁

국민일보

문지애 스킨케어 브랜드 모델발탁

입력 2019-06-26 17:40

방송인 문지애가 스킨케어 브랜드의 광고 모델로 발탁됐다.


문지애는 최근 바디 모이스춰라이저 브랜드 세타필 모델로 발탁돼 광고 촬영을 진행했다.


아나운서와 방송인으로 활약 중인 문지애는 대표적인 워킹맘으로 손꼽힌다. 특히 유튜브 채널 ‘애TV’를 운영하며 1인 크리에이터로 자리 잡았다. 현재 2만3000여 명의 구독자를 확보하고 좋은 그림책뿐만 아니라 육아의 고충과 행복, 소소한 일상을 공유하고 있다.


문지애는 모델 활동과 동시에 워킹맘과 여성들의 소중한 쉼, 건강한 라이프스타일을 만들어가기 위한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세타필 관계자는 “문지애는 세타필이 캠페인을 통해 말하고자 하는 메시지를 실제로 구현하는 삶을 살고 있으며, 문지애와 가족들이 오랜 시간 세타필을 사용해 온 소비자이기도 한 만큼 이번 캠페인을 가장 잘 전달할 수 있는 모델이라고 생각 한다”고 전했다.

박봉규 sona71@kmib.co.kr 사진=세타필 제공

많이 본 기사

포토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