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재진 질문에도 ‘묵묵부답’ 강지환 검찰 송치

국민일보

취재진 질문에도 ‘묵묵부답’ 강지환 검찰 송치

입력 2019-07-18 10:39 수정 2019-07-18 10:40

외주 스태프 여성 2명을 성폭행 및 성추행한 혐의로 구속된 배우 강지환(42·본명 조태규)이 18일 오전 검찰 송치를 위해 경기도 성남시 분당경찰서를 나서고 있다.


검은색 모자를 눌러쓰고 마스크를 쓴 채 등장한 강씨는 합의를 종용한 이유 등을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지 않은 채 경찰 승합차에 올라탔다.

강태현 인턴기자, 뉴시스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