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치 앞이 안 보여'

국민일보

'한치 앞이 안 보여'

입력 2019-07-24 11:10

존 볼턴 미국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보좌관이 24일 서울 용산 국방부청사에 도착해 정경두 국방장관과 회동을 갖기 위해 이동하고 있다. 볼턴 보좌관은 이날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강경화 외교장관, 정경두 국방장관 등 외교안보 라인과 연쇄 회동을 갖고 주요 현안을 논의한다.

윤성호 기자 cybercoc@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