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률 컴백. 피아니스트 김정원과 15년만의 협연 화제

국민일보

김동률 컴백. 피아니스트 김정원과 15년만의 협연 화제

입력 2019-08-13 09:17

뮤지션 김동률이 피아니스트 김정원과 협연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8개월 만에 컴백 소식을 알린 김동률은 오는 20일(화) 신곡 ‘여름의 끝자락’을 발표한다.

신곡 '여름의 끝자락'은 마치 소박한 단편소설의 한 장면을 옮겨 적은 듯 아름다운 노랫말이 돋보인다. 특히, 피아니스트 김정원의 연주와 김동률의 목소리로만 이루어진 작은 소품곡이라고 밝혀 주목을 받은 바 있다.

김동률은 지난 5일 SNS를 통해 '여름의 끝자락' 악보를 전격 선공개해 팬들을 놀라게 했다. 악보 선공개를 하자마자 팬들은 직접 곡을 연주해 미리 곡의 분위기를 예측하기도 했다.

김동률은 이번 곡 작업을 처음 시작 할 때부터 20년 지기 친구이기도 한 김정원의 연주를 염두에 두었다. 이를 흔쾌히 수락한 김정원과의 오랜 교류 끝에 편곡 및 녹음 작업을 마쳤다는 후문이다.

독일 가곡을 연상케 하는 애틋하지만 절제된 멜로디는, 클래식 어법을 잘 살린 김정원의 아름다운 피아노 연주로 더욱 빛을 발한다는 평가다.

두 사람의 협업은 2004년 김동률 토로 앨범의 수록된 ‘청원’, ‘River’ 이후 약 15년 만이다. 사진.자료제공 = 뮤직팜

김기호 hoya71@kmib.co.kr

많이 본 기사

포토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