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이도진, ‘한방이야’로 트로트 가수 전향

국민일보

가수 이도진, ‘한방이야’로 트로트 가수 전향

14일 정오 싱글 공개

입력 2019-08-14 10:08

가수 민용이 ‘이도진’이라는 새로운 예명으로 트로트 가수로 전향했다. 14일 정오 싱글 ‘한방이야’를 공개하며 활동할 예정이다. 군 전역 후 지난해 12월 디지털 싱글 ‘그 하나를 못해’ 발표 후 복귀 소식을 알렸다.

‘한방이야’는 힘든 세상에 함께 노력해 살다 보면 좋은 날이 올 거라는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다. 이씨가 직접 작사에 참여했다. 마마무의 ‘뉴욕’, 스윙스의 ‘이겨낼 거야’ 등에 참여한 바토스 필름 임석진 감독이 뮤직비디오를 연출했다. 개그만 김용만, 방송인 홍석천, 배우 김민희 등이 뮤직비디오에 카메오로 등장한다.

2010년 ‘레드애플’로 데뷔한 이씨는 2012년 KBS ‘내생애 마지막 오디션’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얼굴을 알렸다.

김아영 기자 singforyou@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