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중장년 ‘시니어’ 위한 전용폰·요금제 출시

국민일보

LG유플러스, 중장년 ‘시니어’ 위한 전용폰·요금제 출시

입력 2019-08-15 12:09

LG유플러스가 중장년층 전용 스마트폰인 ‘U+브라보라이프폰’과 ‘시니어 요금제 3종’을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브라보라이프폰은 콘텐츠, 사용성 측면에서 시니어 고객에게 최적화 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마트폰이다. 삼성전자 ‘갤럭시 J4+’를 기반으로 LG유플러스와 협력사 ‘키위플러스’와 함께 개발했다.

건강, 취미, 여행, 은퇴 후 삶까지 시니어 세대에게 필요한 정보를 선 탑재 앱 U+브라보라이프를 통해 접할 수 있도록 했다. 서울대병원 전문의와 공동 제작한 단독 콘텐츠 ‘우리집 주치의’을 비롯, 약 1만3000개의 시니어 맞춤형 볼거리를 제공한다.

브라보뮤직 앱에서는 시니어 계층이 선호하는 음원 200여곡을 기본 저장·제공해 데이터 소진 없이 무료로 쓸 수 있도록 했다. 자녀 스마트폰과 연동을 통한 실시간 위치 확인과 일정 관리 등의 편의 기능도 늘렸다.

시니어들을 배려한 6인치 대화면과 직관적 사용자환경(UI)도 눈에 띈다. 홈 화면에는 글자 크기, 소리, 밝기 조절이 가능한 위젯을 선 탑재해 손쉽게 설정을 변경할 수 있게 했다. 또 큰 글씨와 그림으로 작성된 ‘쉬운 사용 설명서’를 동봉, 스마트폰에 익숙하지 않은 시니어 고객이 자녀 등의 도움 없이 설명서를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브라보라이프폰은 새롭게 출시된 시니어 요금제 3종과 연계를 통해 더욱 활용도를 높일 수 있다. 월 6만9000원에 매일 5GB를 제공하는 ‘추가 요금 걱정 없는 데이터 시니어 69’ 요금제다. 선택약정할인 적용 시 월 5만1750원으로 데이터를 무제한 쓸 수 있다.

월 4만9000원에 데이터 5GB를 제공하는 ‘추가 요금 걱정 없는 데이터 시니어 49’ 요금제도 있다. 이용 고객들은 선택약정 할인을 통해 월 3만원대로 데이터를 무제한 사용할 수 있다. 데이터 이용량이 많지 않은 고객들은 월 3만3000원에 1.7GB를 제공하는 ‘LTE 데이터 시니어 33’ 요금제를 활용하기 좋다. 선택약정 할인가는 월 2만4750원이다.

박종욱 LG유플러스 모바일상품그룹장(전무)은 “시니어층의 모바일 콘텐츠 이용률과 데이터 사용량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면서 이에 알맞은 앱 콘텐츠부터 요금제까지 최적화된 서비스를 구성했다”고 말했다.

브라보라이프폰 출고가는 29만9200원이며 최대 공시지원금 22만1000원 적용(추가 요금 걱정 없는 데이터 시니어 69 및 49) 시 7만8200원에 구입이 가능하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