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타제로, 오는 9월 12인조 혼성그룹으로 데뷔 ‘新 멀티그룹 탄생’

국민일보

케타제로, 오는 9월 12인조 혼성그룹으로 데뷔 ‘新 멀티그룹 탄생’

입력 2019-08-16 10:05

12인조 혼성그룹 K타이거즈제로(이하 ‘케타제로’)가 데뷔를 앞두고 있다.

16일 소속사 K타이거즈엔터테인먼트는 “태권도 세계랭킹 1위들이 포함된 세계 최고의 태권도 멤버들로 구성된 혼성그룹 케타제로가 오는 9월 데뷔를 앞두고 있다.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케타제로는 이미 배우로 활동한 경험이 있는 태미와 Mnet ‘프로듀스101 시즌2’를 통해 레인즈로 데뷔했던 변현민, 할리우드 영화에 출연하며 화제를 모은 나태주를 포함해 남자 7명과 여자 5명으로 구성됐다.

특히 미쓰에이 출신 민이 소속돼 있는 K타이거즈 e&c에서 제작하는 첫 아이돌인 만큼 케타제로는 노래와 랩, 춤, 프로듀싱, 안무까지 모두 가능한 멀티그룹으로 존재감도 발휘할 예정이다.

팀명인 케타제로는 첫 시작이라는 The beginning(더 비기닝)과 무한이라는 Infinite(인피니트)의 의미를 담고 있다.

데뷔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케타제로는 10월 북미를 시작으로 첫 월드투어인 ‘K-TIGERS ZERO LIVE SHOW WORLD TOUR 2019’(케이타이거즈제로 라이브 쇼 월드투어 2019)도 진행한다. 사진 = K타이거즈엔터테인먼트 제공

김기호 hoya71@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