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의 노래를 들려줘’ 김세정 잃어버린 기억 조각 찾을까?

국민일보

‘너의 노래를 들려줘’ 김세정 잃어버린 기억 조각 찾을까?

입력 2019-08-20 09:46
KBS2 ‘너의 노래를 들려줘’ 영상 캡처

지난 19일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에서는 본격적으로 잃어버린 기억의 조각을 찾아 나서는 홍이영(김세정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흥미진진한 미스터리 전개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증폭시킨 것.

이영은 장윤(연우진 분)의 동생 김이안(김시후 분)이 자신의 기억 속에 존재한다는 사실을 알고 충격에 빠진다. 뿐만 아니라 자신이 이안의 공연을 본 경험이 있는 것은 물론 직접 어시스트를 했다는 사실을 알게 되며 더욱 혼란스러워한다.

이영은 잃어버렸던 기억을 찾아 윤과 함께 이안이 사망한 장소를 찾아간다. 그리고 그곳에서 자신의 잃어버린 기억 속 어느 폐창고를 발견하고, 의문스러운 남자와 잭나이프 등 미스터리한 기억이 떠올라 공포에 사로잡힌다. 충격적인 기억에 괴로워하며 패닉에 빠진 이영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낸 것.

특히 이영의 어둡고 미스터리한 과거가 점점 베일을 벗으며 극의 재미를 더하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김세정은 혼란스럽고 어딘가 어두운 이영의 복합적인 감정을 세심하게 표현한 것은 물론 이영 캐릭터에 완벽하게 녹아들며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한편, 김세정이 출연 중인 KBS2 새 월화드라마 ‘너의 노래를 들려줘’는 매주 월, 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박봉규 sona71@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