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체육관 현대화 사업 마무리… 새로운 모습으로 ‘재개장’

국민일보

구리시체육관 현대화 사업 마무리… 새로운 모습으로 ‘재개장’

입력 2019-08-22 16:52
구리시체육관 전경. 구리시 제공

경기도 구리시는 노후화된 구리시체육관의 현대화 사업을 마치고 22일부터 새로운 모습으로 재개장 했다고 밝혔다.

1996년 건립된 구리시체육관은 오랜 세월로 인한 노후화로 각종 시설물들의 안전에 의문이 제기됐었다. 이에 시는 경기도 특별조정 교부금 10억원을 지원받아 지난 6월부터 보수공사를 실시했다.

공사는 그동안 체육관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불편을 초래했던 무더운 계절의 필수 시설인 냉·난방 설비 교체를 비롯해 건축물의 누수 방수 공사, 광장의 미끄럼 방지 등이다.

또한 체육관 주변을 산책하는 시민들을 위해 체육관 앞 광장 및 주변을 도심 속 친환경 공간으로 개선해 안전과 건강성을 고려한 힐링의 명소로 만들었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노후 시설물을 새로 교체하는 보수공사를 통해 체육관의 효율적인 시설 운영과 안전사고 예방 효과를 높일 수 있게 됐다”며“앞으로도 세심하고도 지속적인 관리로 시민들에게 보다 쾌적한 환경이 제공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구리시체육관은 구리시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근력 댄스, 필라테스 등 아침 생활체육교실은 물론 각종 체육 경기인 세계선수권 당구대회, 전국 탁구대회, 시장기 대회 등의 장소로 사용되고 있는 등 구리시 체육 활성화에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구리=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