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11’ 시리즈 공개한 애플 가격은?

국민일보

‘아이폰11’ 시리즈 공개한 애플 가격은?

입력 2019-09-11 04:44 수정 2019-09-11 09:54
유튜브 영상 캡처

애플이 신형 스마트폰인 ‘아이폰11’ 시리즈 3종을 공개했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현지시각으로 10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애플 본사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애플 스페셜 이벤트 2019’ 행사를 열고 아이폰11, 아이폰11 프로, 아이폰11 프로 맥스 모델을 각각 공개했다.

애플이 신제품을 공개한 건 아이폰XS 시리즈 이후 1년 만이다. 이날 애플은 아이폰 공개 행사를 처음으로 애플 홈페이지 외에 구글 유튜브로 라이브 스트리밍을 진행했다.

이날 공개한 제품 중 기본 모델인 아이폰11은 6.1인치 LCD 디스플레이에 후면 1200만 화소 광각과 초광각 듀얼 카메라를 탑재했다. 전면 카메라는 1200만 화소로 4K 비디오와 슬로우 모션 비디오 촬영이 가능하다. 컬러는 퍼플과, 화이트, 옐로, 그린 등 6가지다.

아이폰11 프로와 아이폰11 프로 맥스는 각각 5.8인치와 6.5인치 슈퍼 레티나 XDR디스플레이를 갖고 있다. 후면엔 1200만 화소 광각, 망원, 초광각으로 구성된 트리플 카메라를 장작했다.

아이폰11 시리즈는 ‘A13 바이오닉’ 칩셋을 탑재, 시중에 판매 중인 화훼이 P30이나 삼성전자의 갤럭시 S10보다 CPU나 GPU가 뛰어나고 빠르다고 강조했다. 배터리는 아이폰Xr보다 1시간 더 오래 간다.

아이폰11의 가격은 전작인 아이폰XR보다 50달러(약 6만원) 싼 699달러, 우리나라 돈으로 83만원가량이다. 현지시간으로 13일부터 사전예약을 받으며 미국을 비롯해 30여개국에서 1차 출시한다. 1차 출시국은 20일부터 공식 판매에 들어간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