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는 택시에서 여성 머리 칼로 찌른 40대 구속

국민일보

달리는 택시에서 여성 머리 칼로 찌른 40대 구속

입력 2019-11-20 19:09

만취한 채 택시를 타 동승한 지인을 수차례 흉기로 찌른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택시에서 동승 여성 B씨(45)의 머리를 수차례 찌른 혐의(살인미수)로 남성 A씨(47)를 구속했다고 20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7일 오전 2시20분쯤 광진구 동부간선도로를 달리던 택시 안에서 맥가이버 칼로 B씨의 머리를 수차례 찔렀다.

A씨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체포됐다. B씨는 병원으로 이송됐고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로 전해졌다.

A씨는 경찰에서 “B씨와 함께 술을 마신 뒤 만취한 상태로 택시에 탔으며, B씨가 자신을 무시하는 말을 하자 화가 나 범행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세원 기자 one@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