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 수술 티 나요” 무개념 악플에 걸그룹이 단 댓글

국민일보

“가슴 수술 티 나요” 무개념 악플에 걸그룹이 단 댓글

입력 2019-11-22 04:00


걸그룹 레인보우의 멤버 조현영이 자신의 사진을 보고 무턱대고 비난하는 악플에 참지 않고 일침을 날렸다.

조현영은 20일 인스타그램에 레인보우 데뷔 10주년을 맞아 촬영한 사진을 공개했다. 노란색 의상과 그에 맞는 안경을 쓰고 카메라를 보는 익살스러운 모습이었다. 그런데 가슴 부분이 깊게 파여 약간의 노출이 있는 이 사진에 한 네티즌이 “가슴 수술이 티 난다”는 식으로 딴죽을 걸었다. 더 나아가 ‘노출을 하지 말라’는 식의 지적도 남겼다.

이런 글에 조현영은 “죄송한데 머리 텅텅 비신 거 동네에 떠벌리고 싶으셔서 글 쓴 거 아니면 좀 지워요”라고 적었다. 악플에 참지 않고 답변을 단 조현영의 행동에 네티즌들은 “시원하게 말 한 번 잘했다”며 응원하는 댓글을 달았다.


신은정 기자 sej@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