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둡고 뿌연 하늘…고농도 미세먼지 공습한 출근길 상황(사진)

국민일보

어둡고 뿌연 하늘…고농도 미세먼지 공습한 출근길 상황(사진)

“11일 오후부터 점차 해소될 듯”

입력 2019-12-11 09:30
11일 오전 출근길에 마스크를 낀 시민들. 연합뉴스

전국 미세먼지 농도가 ‘나쁨’에서 ‘매우나쁨’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보된 11일 오전, 탁한 공기가 출근길 시민들을 덮쳤다. 시민들은 마스크나 목도리로 코와 입을 가린 채 발걸음을 재촉했다.

연합뉴스

국립환경과학원 대기질통합예보센터에 따르면 수도권은 이날 오전 미세먼지 농도가 ‘매우 나쁨’ 수준까지 치솟을 전망이다. 다른 권역에서도 일시적으로 ‘매우 나쁨’ 수준을 보일 가능성이 있다.

국립환경과학원은 “대기가 정체해 국내외 미세먼지가 축적되는 데다, 낮 동안 국외 미세먼지가 추가로 유입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특히 인천에서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전날인 10일 인천은 시간 평균 초미세먼지 농도가 최고 149㎍/㎥까지 치솟았었다.

이 밖에 미세먼지와 안개가 뒤엉켜 평소 10분의 1 수준으로 가시거리가 떨어진 지역도 있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전국을 뒤덮은 미세먼지는 11일 오후부터 차가운 북서풍이 불어오면서 점차 해소될 것으로 예상된다. 12일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보통’ 수준으로 예보됐다.

온라인뉴스부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