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노영민 “靑 비서관급 이상, 집 1채 남기고 나머지 처분하라”

국민일보

[속보]노영민 “靑 비서관급 이상, 집 1채 남기고 나머지 처분하라”

입력 2019-12-16 16:01 수정 2019-12-16 16:12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이 16일 청와대에서 근무하는 비서관급 이상 고위 공직자들에게 정부의 부동산 정책에 적극 동참하라고 지시했다.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이 29일 국회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답변하고 있다. 왼쪽은 김상조 정책실장. 2019.11.29. 뉴시스

윤도한 국민소통수석은 서면브리핑에서 “노 비서실장은 수도권 내 2채 이상 집을 보유한 청와대 고위 공직자들은 불가피한 사유가 없다면 이른 시일 안에 1채를 제외한 나머지를 처분할 것을 권고했다”고 밝혔다. 이날 정부가 발표한 부동산 대책에 대해 청와대 비서관급 이상 고위 공직자들이 적극적으로 동참하라고 사실상 지시한 것이다.

윤 수석은 “노 실장은 청와대 고위공직자들의 솔선수범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고 전했다.

문동성 기자 theMoon@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