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착] 문 대통령이 밝히는 ‘북미·윤석열·개혁’… 기자회견 표정

국민일보

[포착] 문 대통령이 밝히는 ‘북미·윤석열·개혁’… 기자회견 표정

입력 2020-01-14 10:24 수정 2020-01-14 10:27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청와대 영빈관에서 2020년 신년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 청와대 영빈관에서 2020년 신년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번 회견은 ‘확실한 변화, 대한민국 2020’이라는 부제로 열렸다. 이날 오전 10시부터 90분간 진행되며 TV로도 생중계된다.

청와대에 출입하는 내외신 기자 200여명이 참석해 정치·사회, 민생·경제, 외교·안보 등 세 가지 주제의 질문을 한다. 청와대에서는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과 김상조 정책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을 비롯한 주요 참모들이 배석했다. 문 대통령의 신년 기자회견은 이번이 세 번째다.

연합뉴스

연합뉴스

연합뉴스

연합뉴스

“트럼프, 김정은 생일축하 친서… 긍정적 평가”
“북한, 북미정상 친분 강조… 대화 문 닫지 않아”
“검찰 권한, 과거보다 줄었지만 여전히 막강”
“검찰개혁, 총장이 앞장서야 변화 이끌어낼 수 있다”
“권한 내려놓는 것이 권력기관 개혁 요구 본질”
“윤석열, 검찰조직문화개 선 앞장 서면 더 신뢰받을 것”
“법무장관과 대통령의 인사권 존중 받아야”

문지연 기자 jymoon@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