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대, 20일 서울특별시교육청과 서울예술교육 협력방안 모색을 위한 컨퍼런스 개최

국민일보

국민대, 20일 서울특별시교육청과 서울예술교육 협력방안 모색을 위한 컨퍼런스 개최

창의예술교육이 미래다

입력 2020-01-17 11:30
사진 = 서울예술교육 협력방안 모색을 위한 컨퍼런스

국민대학교(총장 임홍재)와 서울특별시교육청이 오는 20일 국민대 본부관 학술회의장에서 ‘서울예술교육 협력방안 모색을 위한 컨퍼런스’를 개최한다.

국민대는 지난 2017년부터 서울특별시교육청이 주관하는 ‘제1서울창의예술교육센터 프로그램 운영 전문기관으로 선정돼 학생들이 저마다의 꿈과 끼를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문화예술 기반의 창의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해 왔다.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국민대가 그 동안의 성과를 점검하고 서울문화재단 등 유관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서울예술교육의 발전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변승욱 제1서울창의예술교육센터 운영단장(국민대 음악학부 교수), 김종휘 서울문화재단 대표, 한미라 서울특별시교육청 장학관의 주제 발표와 더불어 허윤정 국민대 미술학부 교수를 좌장으로 한 지정토론도 예정돼 있다.

토론에는 백령 경희대 문화예술경영학과 겸임교수, 이승휘 메타기획컨설팅 대표, 안혜리 국민대 교육대학원 미술교육전공 교수, 함주희 서울 마포초등학교 교사, 유소양 서울 면목중학교 교사가 참여해 서울예술교육 협력방안에 대해 심도있는 논의가 이루어진다.

또한 박찬량 국민대 LINC+사업단장(교학부총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변승욱 제1서울창의예술교육센터 운영단장(국민대 음악학부 교수)이 ’국민대 예술교육 협력사업 현황과 계획‘을 주제로 서울형 융합예술교육 프로그램(ACT) 및 서울문화재단과의 예술교육 협력사례를, 김종휘 서울문화재단 대표가 ’서울특별시 예술교육의 지향점과 수행방안‘을 주제로 서울문화재단에서 추진 중에 있는 7개 예술센터를 중심으로 향후 권역별ㆍ거점형 예술센터 조성계획을 소개한다.

특히 한미라 서울특별시교육청 체육건강문화예술과 장학관이 ’서울특별시교육청의 학교문화예술교육 방안 및 계획‘을 주제로 교육청에서 운영 중에 있는 3개 서울창의예술교육센터의 성과를 짚어보고 2020 학교예술교육 활성화 기본계획을 발표할 예정이라 서울예술교육의 미래 비전을 공유하고 각 기관에서 운영 중인 정책의 연결점을 모색할 수 있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국민대 LINC+사업단이 후원하는 이번 컨퍼런스는 전국의 초중등 예술교육 교원, 교육청 관계자, 예술교육 전문가, 예술강사 뿐만 아니라 예술교육에 관심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무료로 참가할 수 있다.

디지털기획팀 이세연 lovok@kmib.co.kr

많이 본 기사

포토

아직 살만한 세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