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 산부인과서 신생아 9명 RSV 바이러스 집단 감염

국민일보

평택 산부인과서 신생아 9명 RSV 바이러스 집단 감염

입력 2020-02-13 07:38
게티이미지뱅크

경기도 평택의 한 산부인과에서 신생아 9명이 호흡기세포융합바이러스(RSV)에 집단 감염됐다.

13일 평택시 보건소에 따르면 이 산부인과에서 지난 6일 신생아 1명이 RSV에 감염됐고, 지난 11일 5명이 추가 감염됐다. 다른 4명 역시 12일 추가돼 총 9명이 감염 판정을 받았다.

RSV 바이러스는 성인에게 주로 감기 증상을 일으킨다. 그러나 영유아에게는 면역력 저하를 일으키고 고령자의 경우 모세기관지염이나 폐렴으로 이어질 수 있다.

보건소 측은 추가 확산에 대비해 다른 신생아와 조리원 출입 성인을 상대로 역학조사를 벌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해당 산부인과 신생아실은 소독 작업 후 폐쇄된 상태다.

문지연 기자 jymoon@kmib.co.kr

많이 본 기사

포토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