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근하는 부모 기다리다… 7세 여아, 아파트 17층서 추락사

국민일보

퇴근하는 부모 기다리다… 7세 여아, 아파트 17층서 추락사

입력 2020-02-20 14:37
연합뉴스

퇴근하는 부모를 기다리기 위해 아파트 발코니로 나갔던 7세 여자아이가 추락해 숨졌다.

20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23분쯤 부산의 한 아파트 17층 발코니에서 7세 여아가 화단으로 추락해 숨졌다. 이 아동은 중학생 오빠와 함께 집에 있다가 맞벌이 하는 부모를 기다리기 위해 혼자 발코니로 나갔다가 떨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김남중 기자 njkim@kmib.co.kr

많이 본 기사

포토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