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스케 꼬마’ 손예림, 무대에 오르면 신이나∼

국민일보

‘슈스케 꼬마’ 손예림, 무대에 오르면 신이나∼

입력 2020-02-25 09:35

패션 매거진 <싱글즈>가 가수 손예림의 화보를 공개했다.

손예림은 우리의 기억 속의 ‘슈스케 꼬마’는 찾아 볼 수 없는 어엿한 성인의 모습으로 시크하면서도 도도한 매력을 선보였다.

‘아직 실감이 잘 나지 않는다’로 데뷔 앨범에 대한 소감을 전한 손예림은 “앨범에는 2곡이 담겼다. 사랑을 대하는 누군가의 마음이다. 타이틀곡인 ‘문제적 소녀’는 주변에서 아무리 조언을 해도 상대를 너무 좋아하는 마음 때문에 결국 마음대로 해버리는 소녀의 이야기다. 박근철 프로듀서님과 작업했는데 후렴구가 중독적이라 무척 마음에 들었다.”며 타이틀곡을 소개했다.

‘슈퍼스타K’를 통해 어린 시절 주목 받게 된 손예림은 “’슈퍼스타K’에 출연한 건 내가 태어나서 가장 잘한 일 중 하나다. 음악을 하게 된 가장 큰 계기다. 데뷔를 하고 음악을 할 수 있었던 건 ‘슈스케’ 출연이 가장 큰 영향을 끼쳤다. 덕분에 좋은 기회도 많았고, 나를 기억해주는 사람이 있다는 건 연예인에게는 정말 큰 수혜다.”라고 전했다.

어린 시절 여러 번 꿈이 바뀌면서도 ‘가수’는 빠지지 않았다고 전한 손예림은 “지금까지 노래를 하면서 회의감이나 의심이 단 한 번도 들지 않았다’며 음악에 대한 애정을 밝혔다. 특히 그녀는 “무대가 너무 좋다. 노래를 부르는 행위와 더불어 무대에 오르면 더 신이 난다. 언젠가 꼭 슈퍼볼 무대에 서보고 싶다. 어마어마한 규모와 다양한 관객들 앞에서 퍼포먼스를 하는 건 얼마나 재미있을까 궁금하다.”며 천생 뮤지션 다운 면모를 드러냈다.

많은 사람이 나를 아는 것도 좋지만 그 전에 자신의 아이덴티티를 확실히 하고 싶다는 손예림이 앞으로 어떤 색을 지닌 뮤지션으로 성장할 지 기대가 된다. 사진 = 싱글즈 제공

김기호 hoya71@kmib.co.kr

많이 본 기사

포토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