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인화 후보등록 “순천·광양·곡성·구례 참일꾼 될 것”

국민일보

정인화 후보등록 “순천·광양·곡성·구례 참일꾼 될 것”

- 민생 경제 살리고, ‘쪼개기 선거구’ 바로잡을 것

입력 2020-03-26 12:08

제21대 총선 전남 ‘순천·광양·곡성·구례(을)’ 선거구에 무소속으로 출마한 정인화 국회의원이 26일 선거관리위원회에 후보자 등록을 마치고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돌입했다.

정 후보는 이날 후보자 등록을 마친 뒤 “오늘 시군민의 후보로 제21대 순천·광양·곡성·구례(을) 국회의원 선거에 후보자로 등록했다”면서 “고난에 빠진 민생경제를 살리고, ‘순천 쪼개기’ 선거구를 바로잡으며, 싸우는 국회를 일하는 국회로 만들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그는 △일하는 국회를 만드는 품격있는 정치, △양극화 해결과 소외된 이웃을 위한 약자를 위한 정치, △지역 발전과 서민의 살림살이 개선에 앞장서는 민생을 돌보는 정치 등을 공약으로 제시했다.

정인화 후보는 “시군민의 맡겨주신 지난 4년 지역발전과 국가번영에 혼신을 다했다”며 “항상 초심을 잊지 않고 소신을 지켜 순천·광양·곡성·구례의 국회의원으로 시군민 모두의 자부심을 지키는 정치를 하겠다”고 강조했다.

광양=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많이 본 기사

포토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