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우, 비주얼이 여신…시선 사로잡는 고혹미

국민일보

연우, 비주얼이 여신…시선 사로잡는 고혹미

입력 2020-04-01 15:34

그룹 모모랜드 출신 배우 연우가 광고 영상을 통해 압도적인 비주얼과 분위기를 뽐냈다.

1일 공개된 디퓨저 광고 영상 속 연우는 치명적인 고혹미로 이목을 사로잡았다.

영상 속 연우는 자동차를 정비하는 엔지니어로 분해 화이트 컬러의 점프슈트와 상반되는 강렬한 레드 립으로 포인트를 더하며 시선을 끌었다.

영상 공개 직후 “진짜 감탄 밖에 안 나온다” “압도적..” “이 세상 비주얼이 아닌 듯” “이 영상은 소장한다” 등 연우의 물오른 외모를 극찬하는 반응이 쏟아지고 있다.

한편 연우는 올해 방영 예정인 SBS 드라마 ‘앨리스’를 촬영 중이다. 사진제공=MLD엔터테인먼트

김기호 hoya71@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