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샤벳 출신 수빈, 9일 컴백 알리며 파격 변신 시작

국민일보

달샤벳 출신 수빈, 9일 컴백 알리며 파격 변신 시작

입력 2020-04-06 16:50

달샤벳 출신 싱어송라이터 수빈이 6일 0시 공식 SNS 채널을 통해 4월 9일 발매되는 달수빈의 싱글 앨범 ‘사라지고 살아지고’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수빈은 다이빙한 물속에서 지그시 눈을 감고 웅크리고 있는 파격적인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물속에 잠겨있는 모습은 그녀만의 매력을 강렬하게 어필하며 컴백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앨범 타이틀 ‘사라지고 살아지고’는 끊임없는 좌절감에 무너지고 포기하려는 모습을 입수하는 장면에 비유하며 싱어송라이터인 만큼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 하며 새로운 메시지를 전달했다.

소속사를 통해 "저와 비슷한 삶을 살아가고 있는 모든 사람과 함께 잠시나마 제 노래를 듣고 위로가 되기를 바랍니다."라며 컴백 소감을 전한 달수빈은 2011년 달샤벳으로 데뷔, 미니 앨범 ‘슈파 두파 디바(Supa Dupa Diva)’로 활동을 시작해 상큼하고 발랄한 매력으로 다수의 앨범과 솔로 앨범을 발표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또한 2016년부터 솔로로 전향, 다섯 장의 싱글 앨범을 발표하기도 했으며, 특히 2017년 발표한 '동그라미의 꿈'은 빌보드에서 발표한 2010년대 케이팝 100대 명곡 중 79위에 선정되며 그 능력을 인정받기도 했다.

한편, 달수빈의 싱글 앨범 '사라지고 살아지고'의 타이틀곡 '다이브(DIVE)'는 4월 9일 오후 6시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수빈컴퍼니 & 더블앤

박봉규 sona71@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