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중국인 아니다’ 티셔츠 등장에 중국 ‘격분’

국민일보

‘나는 중국인 아니다’ 티셔츠 등장에 중국 ‘격분’

입력 2020-04-07 10:44
'나는 중국인이 아니다' 티셔츠 트위터.

‘나는 중국인이 아니다’는 문구가 적힌 티셔츠가 등장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전 세계 확산으로 서구권에서 발원지로 여겨지는 중국을 꺼리는 분위기가 생겨난 탓이다. 이에 중국인들은 인종 차별 행위라며 비난하는 모습이다.

7일 중국 관영 글로벌타임스는 한 아시아인이 자신을 스스로 보호하기 위한 옷이라며 ‘나는 중국인이 아니다’라는 문구를 적은 티셔츠 사진을 공개했다. 셔츠에는 ‘나는 중국인이 아니라 대만인이다’ ‘나는 아시아인이지만 중국인은 아니다’ ‘나는 중국인이 아니라 한국인이다’라는 문구가 적혀있다.

글로벌타임스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해외 체류 중국인들이 감염 우려와 인종 차별이라는 이중고에 시달리고 있다”면서 “이런 티셔츠 제작은 인종 차별의 불길에 기름을 붓는 행위”라고 지적했다.

앞서 지난달에도 한 트위터가 아시아인이지만 중국인으로 오해받지 않으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에 대한 글을 올렸다가 중국인으로부터 비난을 받은 바가 있다.

김동우 기자 love@kmib.co.kr

많이 본 기사

포토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