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H엔터 가족들이 참여한 ‘코로나 송’ 7개국어 버전 공개

국민일보

GH엔터 가족들이 참여한 ‘코로나 송’ 7개국어 버전 공개

입력 2020-04-09 10:34


오늘 9일 GH엔터테인먼트가 공식 유튜브 채널과 아티스트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7개 국어 버전의 ‘코로나 송'을 공개할 예정으로 알려져 눈길을 모으고 있다. ‘코로나 송’은 코로나19를 다 함께 이겨내자는 희망을 담은 가사와 함께 한 번만 들어도 따라부를 수 있는 중독성 강한 멜로디로 꾸며져 있다.

특히 오늘 공개될 ‘코로나 송’은 영어, 스페인어, 아랍어, 중국어, 일본어, 독일어, 한국어를 포함한 총 7개 국어로 번역된 것으로 알려졌으며 가창에는 GH엔터테인먼트의 소속 가수들이 참여해 글로벌 아이돌 다운 면모를 드러낼 예정이다.

걸그룹 써드아이가 영어와 스페인어, 보이그룹 비아이지(B.I.G)가 아랍어, 소야가 일본어, 트로트 가수 강태강이 중국어, 카운트 테너 루이스 초이가 독일어를 맡았으며 마지막으로 한국어 버전의 ‘코로나 송’은 다 같이 불러 눈길을 모은다. 카리스마 넘치는 아이돌 그룹부터 발라드, 트로트, 성악까지 다양한 장르를 넘나드는 아티스트들이 참여해 코로나19로 지쳐있는 국민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한다.

특히 지난해 ‘합정역 5번 출구’를 만들어내며 ‘유산슬 신드롬’을 일으킨 작곡가 박현우와 작사가 이건우가 직접 참여한 곡으로 하루빨리 코로나19 사태가 진정되길 바라는 염원을 담아 완성한 것으로 알려져 훈훈함을 자아내고 있다.

한편, GH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들이 7개 국어로 부른 ‘코로나 송’은 오늘 낮 12시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다. 사진제공=GH엔터테인먼트

박봉규 sona71@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