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관광協, ‘코로나19 극복 국민관광상품권’ 발행

국민일보

문체부·관광協, ‘코로나19 극복 국민관광상품권’ 발행

입력 2020-05-11 10:31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관광협회중앙회와 함께 공공부문 ‘코로나19 극복 국민관광상품권’을 발행해 오는 12일부터 각 중앙부처와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등에 판매한다고 11일 밝혔다.

170억 원 규모로 발행되는 이번 상품권은 여행사, 호텔, 테마파크 등 관광업계에 한해 사용할 수 있다. 한국관광협회중앙회는 4월부터 상품권을 제작하고, 각 기관의 주문을 받았다.

앞서 정부는 지난달 제4차 비상경제회의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선결제, 선구매 등을 통한 내수 보완 방안’으로 공공부문 우수부서와 직원에 대한 격려금 및 포상금을 ‘코로나19 극복 국민관광상품권’으로 선구매해 조기 지급한다고 발표했다.

문체부 관계자는 “이번에 발행되는 국민관광상품권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광업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남호철 여행전문기자 hcnam@kmib.co.kr

많이 본 기사

포토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