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하철 5호선 회송 중 탈선…방화-화곡 운행중단

국민일보

서울지하철 5호선 회송 중 탈선…방화-화곡 운행중단

입력 2020-05-24 08:25

서울지하철 5호선 열차가 탈선해 지하철 운행이 중단됐다.

서울교통공사에 따르면 24일 오전 1시 40분쯤 5호선 발산역에서 전동차가 선로를 이탈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전동차는 고덕차량기지에서 방화차량기지로 회송하는 열차로 탑승 승객은 없었다.

이 사고로 이날 첫 차(오전 5시30분) 기준 방화~화곡 구간의 운행이 일시 중단됐다. 나머지 구간은 정상 운행되지만 일부 지연은 불가피한 상황이다. 공사는 열차 운행이 중단된 구간에 비상 수송버스를 투입해 승객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고 있다. 승객들은 복구가 완료 될 때까지 방황, 개화산, 김포공항 등 8개 역에서 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공사 관계자는 “사고 직후 현장대응팀을 구성해 원인 파악 및 복구 작업 중”이라며 “지하철 이용에 불편을 드려 진심으로 사과드리며, 신속한 조치를 통해 운행을 정상화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