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 모닝 연석 들이받고 전복…모녀 2명 부상

국민일보

제주서 모닝 연석 들이받고 전복…모녀 2명 부상

입력 2020-05-26 13:43

제주시에서 관광객이 몰던 렌터카 차량이 연석에 부딪혀 전복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제주시 용담1동 서문사거리에서 25일 낮 12시52분쯤 모닝이 전복되는 사고가 일어났다. 렌터카 차량은 용담사거리 방면으로 좌회전을 하던 중 전복됐다. 이 사고로 편도 3차로 중 1개 차로가 30분쯤 통제됐다.


렌터카를 몰던 운전자 A씨(31·여)와 조수석에 타고 있던 A씨의 어머니 B씨(55) 등 2명이 부상을 입어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들은 관광 목적으로 제주시를 방문했으며 사고 당시 A씨는 음주 상태는 아니었다.

경찰은 렌터카 전복사고의 원인을 A씨의 운전미숙으로 보고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김유진 인턴기자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