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건후 발목 생겼네” 랜선이모들 매료시킨 근황 [사진]

국민일보

“우리 건후 발목 생겼네” 랜선이모들 매료시킨 근황 [사진]

입력 2020-05-27 11:28
안나 인스타그램

축구선수 박주호 아들 박건후의 폭풍 성장 근황이 공개됐다.

박주호 아내 안나는 27일 자신의 SNS에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엔 건후가 개구리 머리띠를 쓰고 신나게 놀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건후의 앙증맞은 손짓과 꾹 다문 입술이 귀여움을 더했다.

건후의 사진에 팬들은 “보고 싶었어. 어린이 다 됐네” “우리 건후 키 많이 커서 발목 생겼구나. 귀여워” 등 애정 어린 댓글을 남겼다.

한편 박주호 가족은 KBS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큰 사랑을 받았다. ‘건나블리’ ‘파추호’ 등 다양한 애칭도 얻었다. 특히 건후의 귀여운 ‘무발목’은 많은 랜선 이모·삼촌들에게 매력 포인트로 꼽혔던 바 있다.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 방송 캡처

박주호 가족은 셋째 출산을 앞두고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하차했다. 이후 SNS와 유튜브를 통해 셋째 출산 소식을 전하는 등 꾸준하게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서지원 인턴기자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