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조권, 깝 클라스 인증 명불허전 ‘깝 댄스’

국민일보

‘복면가왕’ 조권, 깝 클라스 인증 명불허전 ‘깝 댄스’

입력 2020-05-29 16:06

오는 일요일(31일) 방송되는 MBC ‘복면가왕’에서는 ‘주윤발’ 위너 강승윤의 7연승을 저지한 새로운 가왕 ‘방패’의 첫 번째 방어전이 시작된 가운데 일반인 방청객 대신 스튜디오를 꽉 채운 연예인 판정단으로 2AM 출신 조권, 레전드 가왕 ‘낭랑18세’, 소찬휘와 ‘흥부자댁’ 소향, 90년대 아이돌 출신 천명훈과 간미연, 태권트롯맨 나태주, 성대모사 달인 정성호와 워킹맘으로 돌아온 박슬기, 힐링돌 에이프릴 진솔X예나, 스누퍼 상일X세빈, 방송인 신아영 그리고 배우 안미나까지 출연해 재미를 더했다.

특히 조권은 이날 거침없이 무대로 뛰어올라 명불허전의 ‘깝’ 클라스를 입증해 모두를 빵 터지게한다. “제대 후 오랜만에 ‘깝’ 하니 피가 도는 기분”이라며 소감을 전한 조권은 무대에서 내려가는 마지막 순간까지도 모두를 업신여기는(?) 특유의 표정으로 큰 웃음을 선사한다.

또한 ‘체대오빠’로 무대 중 공중돌기와 함께 안정적인 라이브 실력까지 선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던 나태주가 이번에는 더욱 고난도의 묘기로 모두의 입을 떡 벌어지게한다. 김구라 역시 “너무 신기하다!!!”며 나태주의 신기술(?)에 놀란 모습을 보인다.

새로운 8인의 복면가수들의 무대와 연애인 판정단들이 펼치는 ‘복면가왕’은 오는 일요일 오후 6시 20분에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MBC


박봉규 sona71@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