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생에 걸친 ‘그놈’과의 인연, ‘그놈이 그놈이다’

국민일보

삼생에 걸친 ‘그놈’과의 인연, ‘그놈이 그놈이다’

입력 2020-07-06 10:42

오늘(6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는 세 번에 걸친 전생의 ‘그놈’ 때문에 비혼 주의자가 되어버린 철벽녀의 비혼 사수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로 이 시대에 비혼의 의미와 사랑의 가치에 대해 생각해보는 과정을 통해 올여름 안방극장에 유쾌한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현재뿐만 아니라 조선시대-1930년대-1970년대 삼생에 걸쳐 각 시대별로 펼쳐질 다양한 스토리와 볼거리를 제공한다.

그런가 하면 캐릭터와 100%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황정음, 윤현민, 서지훈 배우가 ‘그놈이 그놈이다’의 관전 포인트를 전해와 첫 방송을 향한 기대감을 한껏 높이고 있다.

먼저 능력 있는 웹툰 기획팀장이자 비혼 주의자 서현주로 분한 황정음은 “세 번이나 비혼 선언을 한 현주가 자신 앞에 나타난 운명의 두 남자에게 마음의 문을 열게 될지, 열게 된다면 누구를 선택하게 될지, 그 부분을 중점적으로 봐주신다면 더욱 재밌게 시청하실 수 있을 것 같다”라며 호기심을 자극했다.

또한 선우 제약 대표이사 황지우 역할을 맡은 윤현민은 “비혼을 선택한 현주와 그녀의 행복을 위해 노력하는 지우의 모습을 기대해 주시면 좋을 것 같다. 세 사람이 어떤 선택을 하게 될지 저도 무척이나 궁금하다”라며 예측불허 시청 포인트를 전했다.

스타 웹툰 작가 박도겸으로 분한 서지훈은 “비혼주의를 선언한 현주의 감정선을 같이 따라가다 보면 자연스럽게 몰입하실 수 있을 것 같다. 그리고 다양한 모습을 선보일 도겸이도 기대해 달라”라며 흥미 요소를 꼽았다.

이처럼 황정음, 윤현민, 서지훈은 ‘그놈이 그놈이다’만이 가진 다양한 매력과 특별한 관전 포인트를 전해 예비 시청자들의 설렘을 자아내고 있다.

흥미진진한 스토리와 완벽한 연기 앙상블로 올여름 안방극장에 큰 재미와 감동을 예고하고 있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그놈이 그놈이다’는 오늘(6일) 밤 9시 30분에 첫 방송된다.
사진제공=아이윌미디어

박봉규 sona71@kmib.co.kr

많이 본 기사

포토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