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수업’ 정다빈, 파격 역할에 찰진 욕설…

국민일보

‘인간수업’ 정다빈, 파격 역할에 찰진 욕설…

입력 2020-07-08 13:13

8일 방송되는 ‘본격연예 한밤’에는 드라마 ‘인간수업’에서 파격적인 역할을 소화해낸 배우 정다빈이 출연한다.

4살 때 아이스크림 CF로 데뷔해 올해로 벌써 데뷔 17주년을 맞이한 정다빈. 알고 보니 그녀는 데뷔한 2003년에 ‘한밤’과 첫 인연이 있었었다. ‘한밤’은 전혀 기억하지 못한다는 그녀를 위해 깜짝 영상을 공개했다.

한편 ‘인간수업’에서 지금까지 보지 못한 욕설 연기를 보여준 정다빈은 이번 역할을 소화하기까지 당시 고충을 털어놓기도 했다. 정다빈은 “나와 전혀 다른 친구여서 부담감이 많았다”며 “하지만 언제 해보겠냐는 생각에 즐기는 마음으로 임했다”라고 말했다. 욕설 연기에 대해서는 “정말 일상에서 욕을 달고 살았다”며 나중에는 친구들이 욕 좀 그만하라고 혼내기도 했다고 우스갯소리를 전했다.

21살이라는 어린 나이와 맞지 않게 남다른 취미를 갖고 있다는 정다빈. 원데이 클래스도 찾아 들을 정도로 꽃꽂이를 즐겨한다는 그녀를 위해 한밤은 깜짝 ‘꽃꽂이 시간’을 준비했다. 일일 선생님도 놀란 그녀의 수준급 꽃꽂이 실력은 한밤에서 단독 공개될 예정이다. 사진제공=SBS

박봉규 sona71@kmib.co.kr

많이 본 기사

포토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