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발리우드 스타 바찬도 코로나19 감염

국민일보

인도 발리우드 스타 바찬도 코로나19 감염

아들과 며느리, 손녀 등 3대도 코로나19 감염된 것으로 전해져

입력 2020-07-13 15:30
코로나19에 감염된 인도 발리우드 톱배우 아미타브 바찬. 로이터연합


인도 발리우드를 대표하는 톱스타 아미타브 바찬(77)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병원에 입원했다. 바찬의 아들과 며느리, 손녀 등 3대도 코로나19에 감염된 것으로 전해진다.

바찬은 11일(현지시간) 본인 트위터를 통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병원에 입원했다”며 “병원이 보건당국에 (코로나19에 감염된 사실을) 보고했고 가족과 스태프도 검사를 받은 뒤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배우 겸 프로듀서인 바찬은 1960년대 후반 이후 190여편의 발리우드 영화에 출연하는 등 인기를 누리고 있다. 2013년에는 리어나도 디캐프리오가 주연한 할리우드 영화 ‘위대한 개츠비’에도 출연했다.

바찬은 “최근 10일 동안 나와 가까이 있었던 모든 분은 꼭 검사를 받아야 한다”고도 호소했다. 그가 이 같은 소식을 전한 지 얼마 지나지 않아 그의 아들과 며느리, 손녀도 바이러스에 감염됐다. 바찬의 아들이자 배우인 아비셰크 바찬(44)은 이날 밤 트위터를 통해 “아버지와 나는 경미한 증상으로 병원에 있다. 모두 동요하지 말고 침착히 계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다음날에는 아비셰크의 아내 아이쉬와라 라이(47)와 8살 딸도 양성 판정을 받았다.

아이쉬와라 라이 역시 다수 발리우드 영화에 출연하며 스타덤에 오른 톱스타다. 앞서 워싱턴포스트는 대가족이 한 지붕 아래 모여 사는 인도 문화로 인한 코로나19의 급격한 확산을 우려하기도 했다. 12일 기준 미 존스홉킨스대 집계에 따르면 인도 코로나19 확진자는 84만9522명으로 세계에서 세 번째로 많다. 사망자는 2만2673명이다.

강경루 기자 roo@kmib.co.kr

많이 본 기사

포토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