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니 너”…이유비 악플에 ‘엄마’ 견미리가 떴다

국민일보

“누구니 너”…이유비 악플에 ‘엄마’ 견미리가 떴다

입력 2020-07-21 16:15
이유비(왼쪽)와 견미리(오른쪽)가 함께 찍은 사진, 이유비 인스트그램에 달린 댓글. 견미리, 이유비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견미리가 자신의 딸이자 배우인 이유비를 향한 악성 댓글에 직접 나섰다.

이유비는 지난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협찬받은 립스틱을 들고 찍은 셀카 한 장을 게재했다.

그러나 이 게시물에 한 네티즌이 “얼굴만 예쁜 사람이었네. 안타깝다”라는 댓글을 남겼다. 이를 본 견미리는 “누구니 너”라고 답글을 달아 눈길을 끌었다.

앞서 이유비는 밴드 ‘더 로즈’ 보컬 김우성과의 열애설로 한차례 악성 댓글에 시달렸다. 열애설을 부인했음에도 계속해서 루머가 퍼지고 악성 댓글이 달리자 견미리가 딸 이유비를 대신해 직접 악플러에게 일침을 가한 것으로 보인다.

견미리의 묵직한 한방에 네티즌들은 “사이다” “악플러 퇴치하자” 등의 응원과 지지를 보내고 있다.

견미리는 SBS 금토드라마 ‘편의점 샛별이’에 출연 중이며 슬하에 이유비와 이다인 두 딸을 두고 있다.

이화랑 인턴기자

많이 본 기사

포토

아직 살만한 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