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좀비탐정’ 최진혁, 인간미 넘치는 마성의 좀비 탄생

국민일보

‘좀비탐정’ 최진혁, 인간미 넘치는 마성의 좀비 탄생

입력 2020-08-10 11:06

오는 31일(월) 밤 9시 30분 첫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좀비탐정’은 부활 2년 차 좀비가 탐정이 되어 자신의 과거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휴먼 코미디 드라마로 최진혁이 호러부터 코믹까지 넘나드는 연기를 펼치며 전에 없던 좀비 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최진혁은 극 중 환생 2년 차인 좀비 김무영 역을 맡았다. 이전까지 봐왔던 좀비물에서는 섬뜩한 외모와 함께 괴성만 난무하는 기괴한 좀비 캐릭터가 등장했던 터. 그러나 김무영(최진혁 분)은 밤낮없이 노력한 끝에 완벽한 언어를 구사하는 것은 물론, BB크림과 향수를 사용해 깔끔하고 훈훈한 비주얼까지 완성한다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좀비의 흔적을 찾아볼 수 없는 최진혁(김무영 역)의 말끔한 모습이 담겼다. 특히 고민에 빠진 듯 진지한 눈빛이 포착, 감정 표현까지 탁월한 좀비 김무영에 완벽히 녹아든 모습을 보인다. 과연 최진혁이 좀비와 인간을 오가는 종잡을 수 없는 캐릭터를 어떻게 그려낼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또한 극 중 탐정으로 변신한 최진혁은 본능적인 수사력과 공감 능력까지 갖춘 인간미로 사건을 통쾌하게 해결해나간다고. 그의 앞에 어디로 튈지 모르는 깡의 소유자 공선지(박주현 분)가 등장, 미제 수사를 통해 인연이 맞닿게 된 두 사람은 수사는 물론 김무영이 지닌 미스터리한 과거의 흔적까지 하나씩 찾아 나가며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이끌 예정이다. 티격태격하면서도 찰떡궁합을 자랑하는 예측불허 케미스트리로 유쾌한 웃음까지 자아낸다고 해 기대감을 드높인다.

급이 다른 신개념 좀비 캐릭터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을 최진혁의 명품 열연은 오는 31일(월) 밤 9시 30분 첫 방송을 앞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좀비탐정’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래몽래인

박봉규 sona71@kmib.co.kr

많이 본 기사

아직 살만한 세상